췌장암 초기증상 [제대로 알기]

Posted by #&#
2017.02.28 15:02 분류없음

"행복나무좋은글"을 검색하세요!

따뜻한 글들이 여러분을 토닥거려 준답니다~^^


▶▶▶ [ 행복나무좋은글 ] ◀◀◀


췌장암 초기증상 어떤것이 있는지 보겠습니다.
췌방암은 발견이 무척 어렵다고 해요.

 

 

췌장암은 발견이 어렵기 때문에
처방 데이터베이스를 사용해
무증상 췌장암이 있는 환자를 빠르게
식별하는 방법을 개발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진단 후 증상이 빠르게 악화되는
제2형 당뇨병 환자의 경우에는
무증상 췌장암을 앓고 있을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유럽 암 연맹(ECCO) 총회에서 발표되기도 했습니다.





[  췌장암 초기증상 ]
췌장암에 걸린 환자들이 병원을 찾은 이유를 알아보면,
대부분 상복부와 등 쪽이
답답하거나 속이 나쁘거나 식욕이 없다거나 하는
비특이적 흔한 증상들이 많습니다.
췌장암 초기증상은 특징적인 것이 거의 없어서
이런 증상만으로 췌장암의 발생여부를
초기에 알기는 매우 어렵다고 하네요.

 

 


발병율이 낮지만,
사망률이 가장 높은 무서운 암이 췌장암이라고 합니다. 
한국인이 가장 많이 걸리는 10대 암 중에서
췌장암만 5년 생존율이 10%를 넘지 못한다니
정기적인 건강검진이 정말 필수적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췌장암 초기증상 에는 어떤 증상이 있을까요?

   
 


먼저 췌장암 질환자의  90% 가
췌장암 초기증상 으로 
복부에 통증을 느낀다고 합니다.
등쪽이나 명치 아래 끝에서 나타나고,
아무 이유없이 체중감소가 급격하다면
몸의 이상징후일 수 있습니다.
또, 황달이 나타나기도 하는데요.



위에서 보신 황달이나 복부통증은
췌장암 초기증상 으로도 나타나지만
췌장암 증상의 가장 흔한 경우이기도 합니다.
황달은 장암 머리에 생긴 암때문에
총담관에 이상이 생기기 때문인데요.
황달이 생기면 소변이 진한 갈색이나 붉은색이 됩니다.
게다가 피부 가려움증,
눈 흰자위가 누렇게 됩니다.
복부 통증은 조금있다가 나아지는 경우가 많아서
췌장암 초기증상이 있었음에도 그냥 지나가
치료시기를 놓치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만약 허리통증이 심하다면 
암세포가 췌장을 둘러싼 신경으로 퍼지면서
상복부나 등에까지 심한 통증이 올 수 있으니
병원에 가셔서 정확한 진단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계속 이어서 췌장암 증상 몇가지를 더 볼게요.
암이 생기면 전에 없던 당뇨병이 생기거나
기존의 당뇨병이 악화되기도 합니다.
혹은 가족력이 없는데도 갑자기 당뇨병이 생겼다면
췌장암을 의심해보고 병원에 가셔서 확실한 진단이 필요합니다.



소화장애가 생길 수 있는데요.
소화기관 검사에서 별다른 이상이 발견되지 않았는데도
소화기 이상증상이 지속되면
종양이 자라면서 십이지장으로 흘러가는
소화액(췌액과 담즙)의 통로를 막아
지방을 소화시키는데 이상이 생겼을 수 있습니다.
이 경우, 대변의 색이 달라지고,
물 위에 뜨며, 옅게 기름지고 대변양이 많아집니다.


  


췌장암 예방법을 살펴보고 마치겠습니다.
췌장의 암은 발생 초기엔 췌장암 초기증상을 거의 보이지 않는데요.
그래서 조기 발견이 매우 어렵습니다. 
췌장암의 가족력이나 만성 췌장염이 있다면
일상 생활속에서 예방법을 더욱 실천하셔야 해요.
흡연은 모든 암의 원인으로 지목되지요.
금연이 필요하구요. 적정체중 유지하셔야 해요.
고지방, 고칼로리 음식을 피하고
채소, 과일을 충분히 드시고 적절한 운동을 합니다.
이렇게 평소 실천하면서
초음파내시경검사 같은 조기검사가 필요합니다.
 

대부분의 증상이 췌장암에서만 특징적으로
보이는 것이 아니며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거나,
갑자기 당뇨병이 발병하거나 또는
기존의 당뇨병이 악화되는 것이 느껴지면
전문의의 진료를 받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상, 췌장암 초기증상 및 증상 보셨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